'최정만' 개인 통산 19번째 황소트로피 들어 올려

2024-03-27 11:35

금강급 중 최강의 실력을 자랑하는 영암군민속씨름단의 최정만이 오대산천장사대회를 제패했다. 

 

26일 최정만은 '위더스제약 2024 민속씨름 평창오대산천장사씨름대회' 금강장사 결정전에서 문경시청의 황성희를 3-2로 꺾고 19번째 금강장사에 올랐다. 

 

경기에서 최정만은 첫 번째 판을 밭다리로 기선제압했다. 이후 두 번째 판, 세 번째 판에서 황성희의 잡채기에 넘어지며 역전을 허용했다. 이후 네 번째 판에서 밭다리로 동점을 만들었고 다섯 번째 판에서 안다리로 한점을 올리며 승부를 찍었다. 

 

읽어볼 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