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전공의 20일까지 병원 복귀하라" 최후통첩

2024-05-20 11:45

정부는 2월 19일 의대 증원에 반발해 집단사직한 전공의들에게 5월 20일까지 병원으로 복귀하라는 방침을 발표했다. 

 

정부는 의대 증원에 관한 법원의 기각·각하 판결이 이뤄진 만큼 대학입학전형 시행 계획 변경을 빠르게 추진할 계획이다.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은 3개월간 병원을 떠난 전공의들에게 복귀를 요구하며, 복귀하지 않으면 전문의 시험 응시에 제한이 생길 수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전공의 상당수는 전문의를 1년 정도 늦게 취득하는 것에 대해 별 반응이 없으며 의대 증원 백지화를 고수 중이다. 

 

정부는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은 실현 불가능한 조건을 내세우지 말고 대화에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오는 24일 한국대학교육협의회는 의대 증원분이 반영된 '2025년 대학입학전형 시행계획'을 심의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