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 탈락 후폭풍 속 이재명 "우리는 전체를 생각해야 한다"

2024-05-20 11:4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당내 갈등에 대해 "우리는 전체를 생각해야 한다"며 당원들에게 단합을 촉구했다.

 

19일 이 대표는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당원 콘퍼런스에서 "생각이 맞지 않더라도 하나의 목표를 위해 작은 차이를 이겨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는 최근 국회의장 후보 경선에서 추미애 후보의 패배와 일부 강성 당원들의 탈당 의사 표명 등으로 당내 갈등이 고조되는 상황을 두고 이야기한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는 "의견이 다를 경우 치열하게 논쟁하고 비판할 수 있지만, 상대 의견을 '틀린 것'이라고 단정하면 안 된다"며 "민주당을 혼내기 위해 탈당하겠다고 한다면 당비를 끊으시라. 탈당하면 복당이 힘들다"고 당부했다. 

 

이 대표는 "당원 중심의 대중정당으로 나아가야 한다"며 당원의 목소리를 중요하게 여기겠다는 입장을 재확인시켰다. 

 

이어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은 공천 혁명을 통해 선거 혁명을 이뤄냈다"며 당원의 힘으로 당을 두 배로 성장시키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대표의 온라인 팬카페 '재명이네 마을' 운영진들은 추미애 후보를 찍지 않은 의원들을 색출하자는 글이나 탈당 의사를 밝히는 글을 올리는 회원들을 제재하겠다는 공지글을 올려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