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尹정부 총리 거론에..'소설..황당하다'

2024-04-17 12:29

박영선 전 장관이 총리 기용설에 대해 소설이라고 일축했고 일각에서는 대통령실이 여론 떠보기를 한 것이 아니냐고 지적했다.

 

앞서 일부 언론은 윤석열 정부가 새 국무총리, 비서실장, 정무특임장관 후보로 문재인 정부 시절 장관 등 야권 인사들을 총리나 비서실장 후보로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인적 쇄신 차원에서 야권의 주요 정치인들을 대거 기용하는 방안을 모색 중이라고 전했다.

 

대통령실은 해당 보도에 대해 전면 부인했다.

 

읽어볼 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