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이·조 심판은 민생개혁이자 범죄자 심판"

2024-03-28 15:13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국민의힘은 정치개혁과 민생개혁, 범죄자를 심판하기 위해 선에 나섰다"고 밝혔다. 

 

28일 한 위원장은 서울 마포구 유세장에서 "이재명 대표와 조국 대표의 심판은 민생"이라며 "범죄자 세력으로부터 시민 지배를 막아, 정치 개혁과 민생 개혁을 이뤄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재명 대표와 조국 대표가 권력을 잡으면 민생은 챙기기지 않고 복수하고 자기들 방어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리고 국회 세종 이전과 관련해 "서울 전 지역에 새로운 개발의 신호탄을 몰고 올 것"이라며 "재건축 관련 모든 불합리한 규제를 해소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읽어볼 만한 기사